에이핑크-더보이즈, 한솥밥 먹는다

김예슬 / 기사승인 : 2021-09-17 11:08:59
- + 인쇄

연내 합병을 결의한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와 크래커엔터테인먼트.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공
[쿠키뉴스] 김예슬 기자 =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와 크래커엔터테인먼트가 한 가족이 된다.

17일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이하 카카오엔터)는 음악 레이블 자회사인 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이하 플레이엠)와 크래커엔터테인먼트(이하 크래커)를 통합한다고 밝혔다.

플레이엠과 크래커는 최근 이사회를 열고 양사가 합병해 신설 통합 레이블을 출범키로 의결했다. 합병 절차는 연내 완료될 예정이며, 플레이엠 장현진 대표와 크래커 윤영로 대표가 신설 법인의 공동 수장이 된다.

카카오엔터 측은 “이번 합병은 멀티 레이블 체제 고도화의 일환”이라면서 “양사 아티스트 IP와 콘텐츠 노하우를 결합해 음악 사업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플레이엠에는 그룹 에이핑크와 빅톤, 위클리와 가수 허각 등이, 크래커에는 그룹 더보이즈가 소속돼 있다.

yeye@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