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국무부 “北 탄도미사일 규탄… 유엔안보리 위반”

조현지 / 기사승인 : 2021-10-19 22:16:41
- + 인쇄

19일 오후 서울역 대합실에 설치된 모니터에서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 관련 뉴스가 나오고 있다.   연합뉴스

[쿠키뉴스] 조현지 기자 =미국 국무부가 북한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규탄하고 대화를 촉구했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미 국무부 대변인은 북한의 시험 발사에 대한 입장을 묻는 연합뉴스의 서면질의에 “미국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를 규탄한다. 이는 다수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위반한 것이며 역내에 위협이 된다”고 밝혔다. 

이 대변인은 “우리는 북한이 추가적인 도발을 자제하고 지속적이며 실질적인 대화에 나설 것을 촉구한다”며 “한국과 일본 방위에 대한 우리의 약속은 철통과 같다”고 강조했다.

합동참모본부는 이날 “오전 10시 17분께 함경남도 신포 동쪽 해상에서 동해상으로 발사한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로 추정되는 미상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1발을 포착했다”고 밝혔다. 

북한의 SLBM 발사는 2년 만이다. 북한은 지난 2019년 10월 북극성-3형을 발사한 바 있다.

청와대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유감을 표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이번 발사는) 현재 한미일 정보수장들의 회의가 있고, 한반도 평화교섭본부장이 방러·방미를 하며 대화를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이번 발사가 이뤄졌다”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도 오늘 유감을 표했다. 청와대도 깊은 유감이라는 말씀을 같이 드린다”고 했다. 

hyeonzi@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