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옥 KBL 총재, 매트 베이어 동아시아 슈퍼리그 CEO와 화상 회의

최기창 / 기사승인 : 2021-10-26 20:21:31
- + 인쇄

KBL, 2022년 10월 열리는 동아시아 슈퍼리그 참가 예정

김희옥 KBL 총재.   KBL 제공

[쿠키뉴스] 최기창 기자 =KBL(한국농구연맹)이 26일 “김희옥 총재가 논현동 KBL센터에서 매트 베이어 동아시아 슈퍼리그(EASL) 최고경영자(CEO)와의 화상 회의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EASL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KBL 측에 따르면 매트 베이어 CEO는 한국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에 감사하다는 뜻을 밝혔다. 

아울러 KBL과 EASL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상호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특히 김 총재는 아시아농구 발전에 대한 기대를 표시하면서 다각적 협력체제 구축을 강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한국 등 4개국이 참가하는 EASL은 내년 10월 공식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mobydic@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