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 경의선 임진강역~도라산역 27일 개통

한상욱 / 기사승인 : 2021-11-26 18:28:41
+ 인쇄

민통선 지역 통일 안보관광 활성화 및 유라시아 진출 교두보 확보



경의선 임진강역에서 도라산역 3.7km 구간을 잇는 전철화 공사가 완료돼 27일 개통된다.

26일 국가철도공단에 따르면, 2002년 경의선 개통 이후 비전철 구간으로 운행되던 임진강역∼도라산역 구간 전철화를 위해 사업비 348억원을 투입해 기존 선로 개량과 도라산역 증축 공사를 시행했으며, 그간 비전철화로 운영하지 못한 셔틀 전동열차가 이번 전철화 사업 완료로 도라산역까지 연장운행 가능하게 된다.

경의선은 2000년 남북합의에 따라 문산∼임진강∼판문∼개성 간 27.3km(남측구간 12.0km, 북측구간 15.3km)가 단선으로 복원되었으며, 비전철 구간이었던 문산역∼임진강역 6km는 2020년 3월 전철화 완료되어 평일 2회, 휴일 4회 셔틀 전동열차가 왕복 운행 중에 있다.

김한영 이사장은 “도라산역까지 전철이 연장 운행되어 민통선 평화관광이 활성화되고, 향후 남북관계 개선 시 서해축 물류의 중심이자 북한과 유라시아 진출의 교두보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대전=한상욱 기자 swh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