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청서 나눔과 사랑 축제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12-01 17:38:56
+ 인쇄

전남도민명예기자단 온정나눔 바자회로 나눔 문화 확산
전남도자원봉사센터, 2021 전남도 자원봉사자 대회 개최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일 오전 전남도청 윤선도홀에서 열린 2021 도민명예기자 온정나눔 바자회장을 찾아 도민명예기자들을 격려 하고 있다. 도민명예기자들이 손수 만든 생활잡화와 지역특산품 등을 저렴한 가격에 직접 판매하고 판매수익금 전액은 지역의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이다.[사진=전남도]
전남도 도민명예기자단은 1일 ‘2021년 도민명예기자 온정나눔 바자회’를 열어 나눔문화 확산에 앞장섰다.

전남도청 윤선도홀. 천연염색 스카프, 가죽공예, 액세서리 등 생활잡화와 미니파프리카, 매실쿠키, 청자컵 등 지역 특산품 100여 품목, 1000여 점을 판매하는 바자회가 열렸다.

올 한 해 도민에게 도정을 홍보하고, 생활현장의 여론을 도에 알려 각종 도민 행복시책 추진에 힘을 보탠 도민명예기자들이 그동안 틈틈이 만든 생활잡화와 특산품을 기증해 직접 판매에 나선 것이다.

바자회 수익금 전액은 올해 안에 어려운 이웃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할 예정이다.

최영주 전남도 대변인은 “코로나19 장기화로 모두가 힘든 시기지만, 특히 취약계층은 더더욱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때”라며 “도민명예기자단의 따뜻한 마음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퍼져 이들이 포근한 겨울을 나는데 보탬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남도자원봉사센터는 전남도청에서 56만 자원봉사자를 격려하고 응원하는 2021 전남도 자원봉사자 대회를 개최했다.[사진=전남도]
이날 전남도자원봉사센터도 전남도청에서 56만 자원봉사자를 격려하고 응원하는 2021 전남도 자원봉사자 대회를 개최했다.

‘자원봉사, 일상회복의 씨앗이 되다’를 주제로 열린 이날 대회에는 김영록 도지사, 김한종 도의회 의장, 지역 대표 자원봉사자, 봉사단체 등이 참여한 가운데 방역지침에 따라 유튜브 생중계로 1000여 명의 온라인 자원봉사와 소통해 행사의 의미를 더했다.

올 한 해 헌신적 자원봉사활동을 펼친 54명의 자원봉사자가 그 공로를 인정받아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또한 지역사회 곳곳에서 사회공헌활동에 힘쓴 4개 기업․기관과 자원봉사 활성화에 기여한 봉사자 10명에게 전남도센터 이사장 감사패를 전달했다.

지역민과 함께 풀뿌리 자원봉사활동의 컨트롤타워 역할을 한 ‘우수 시군 자원봉사센터’ 시상에는 곡성군 자원봉사센터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이어 우수상은 광양시 자원봉사센터, 장려상은 목포시와 여수시 자원봉사센터, 노력상은 장흥군 자원봉사센터가 수상 기쁨을 누렸다.

신영삼 기자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