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국 의원, 국민의힘 중앙선대위 경남본부장 임명...경남지역 대선 조직 총괄 [의정소식]

강연만 / 기사승인 : 2021-12-07 15:58:57
+ 인쇄

국민의힘이 제49차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강민국 의원(경남 진주시 을)을 대통령선거 중앙선거대책위원회 경남 본부장에 임명했다.

경남본부장은 중앙선대위 경남 조직을 총괄하는 자리로 강 의원은 앞으로 경남지역 대선 조직을 총괄하는 책임을 맡아 지역에 필요한 공약과 정책 메시지를 윤석열 후보에 전달하는 가교 역할을 할 전망이다.


강민국 의원은 "중앙선대위 출범으로 본격적인 대선체제에 돌입한 만큼 국민의힘을 향한 지역지지 기반을 확장하고, 경남 도민의 지지를 받아내어 국민을 기만하고 경제를 망치게 한 민주당 정권을 교체하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며 정권 교체에 대한 강한 의지를 표명했다.

한편 강민국 의원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경남지역에서 최연소로 당선돼 화제가 된 바 있으며, 현재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으로 활동 중에 있다.

진주=강연만 기자 kk77@kukinews.com


◆조해진 의원, ‘2021 자유경제입법상’ 수상

국회 교육위원장인 조해진 의원(국민의힘, 밀양‧의령‧함안‧창녕)이 국가 경제 발전과 자유시장 체제의 발전에 공헌하는 입법활동을 인정받아 자유기업원이 수여하는 ‘2021 자유경제입법상’을 6일 수상했다.

올해로 11회를 맞는 ‘자유경제입법상’은 국회의원들의 입법 활동을 평가하여 시장친화적인 활동으로 대한민국 경제와 자유시장경제체제 발전에 공헌한 국회의원들에게 주는 상이다.


자유기업원은 평가를 토대로 시장친화지수가 높은 의원을 선정한 후, 심사위원의 엄정한 수상 선발 과정을 거친 ‘자유경제입법상’을 2008년부터 시상해왔다.

조해진 의원은 국가와 지자체가 선거를 앞두고 금품을 살포하는 행위를 금지하는 ‘공직선거법 개정안’을 발의하여 포퓰리즘과 혈세 탕진을 방지함으로써 국정이 건실하고 절제 있게 운영될 수 있도록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조 의원은 그동안 농업인에 대한 조세감면혜택의 연장조치를 담은 ‘조세특례제한법 개정안’ 등 국가경제와 민생을 위한 입법활동에 주력해왔다. 또, 여러 방송의 패널로 출연해 자유민주주의와 시장경제를 수호하고 발전시키는데 목소리를 내고 있다.

조해진 의원은 “이 상은 저한테 과분한 상이다. 상에 보답하기 위해 국회에서나 국정 현장에서 개인의 자유, 경제활동의 자유, 기업과 시장의 자유를 지키고 꽃 피우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의령=최일생 기자 k7554@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