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제네시스 브랜드 G90·기아차 스포티지 미국서 이상적인차 동반 선정

이훈 기자입력 : 2017.08.25 09:06:06 | 수정 : 2017.08.29 16:09:39

제네시스 제공

[쿠키뉴스=이훈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 G90, 기아차 스포티지가 미국의 자동차 전문 컨설팅업체인 '오토퍼시픽(AutoPacific)'이 선정한 '2017 이상적인 차(2017 Ideal Vehicle Awards, IVA)'에서 각 차급별 1위를 차지했다.

총 23개의 차급별로 진행된 평가에서 제네시스 브랜드 G90은 고급차 부문, 기아차 스포티지는 콤팩트 크로스오버 SUV 부분에서 각각 최고 모델로 선정됐다.

오토퍼시픽社의 '2017 이상적인 차(2017 Ideal Vehicle Awards, IVA)' 평가는 2016년형, 2017년형 신차를 구입한 소비자 중 약 5만4000명을 대상으로 했다. 차량의 외관, 실내공간, 적재공간, 운전석 편의성, 동력성능 등 15개 항목에 대해 고객이 생각하는 이상적인 차의 기준에 본인의 구매 차량이 얼마나 부합하는가를 점수화한 것이다.

제네시스 브랜드 G90은 15개 항목 중 외관, 실내공간, 안전성 항목에서 우수한 점수를 받았다.

앞서 제네시스 브랜드 G90은 지난 6월 오토퍼시픽社가 발표한 '2017 차량 만족도 조사'에서도 역대 최고 점수를 받으며 고급차 부분 1위 및 특별상을 수상 했었다.

또한 기아차 스포티지도 지난 6월 오토퍼시픽社가 발표한 '2017 차량 만족도 조사'에서도 콤팩트 크로스오버 SUV 부문 1위에 오르며 최고의 제품 경쟁력을 인정 받고 있다.

hoon@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