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히딩크, 돌연 오후 6시 기자회견… 한국팀 감독 희망설 해명할듯

이다니엘 기자입력 : 2017.09.14 17:16:59 | 수정 : 2017.09.14 17:17:01

거스 히딩크가 숱한 논란에 대해 입을 연다.

복수의 국내 언론은 거스 히딩크 재단 노제호 사무총장이 14일 국내 언론사 유럽 특파원들에게 이메일을 보내 히딩크 전 감독이 네덜란드 한 호텔에서 거취를 표명한다는 내용을 담은 보도자료를 뿌렸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히딩크 감독은 14일 오후 6시 네덜란드 암스테르담 소재 암스텔 호텔에서 기자 간담회를 연다. 이 자리에서 한국 감독 희망설에 대한 본인의 입장을 직접적으로 언급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YTN은 “히딩크 감독이 지난 6월 울리 슈틸리케 감독 경질 후 한국 국민이 원할 경우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을 맡을 용의가 있다는 의사를 표했다”고 히딩크 감독측 측근의 말을 빌려 보도했다.

대한축구협회가 이를 일축한 데다가 신태용 현 감독에 대한 뚜렷한 경질 사유가 없어 실제 히딩크 감독을 영입할 가능성은 매우 적다는 데에 무게가 실렸다. 그러나 상당수 팬들은 “지금의 경기력으로는 본선에서 좋은 성적을 기대할 수 없다”면서 히딩크 감독 영입을 강력히 주장했다.

이다니엘 기자 dne@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쿠키영상

1 /
5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