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지혜, 조현민 ‘갑질’ 논란 일침 “이제 대한항공과 작별”

이지혜, 조현민 ‘갑질’ 논란 일침 “이제 대한항공과 작별”

인세현 기자입력 : 2018.04.16 13:12:40 | 수정 : 2018.04.16 13:14:24

가수 이지혜가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갑질 논란에 일침을 가했다.

16일 이지혜는 자신의 SNS에 “이제 대한항공과 작별을 해야 할 것 같다. 안녕”이라며 해당 항공사 사진을 게재했다.

앞서 조현민 대항항공 전무는 광고대행사 직원들과 회의를 하던 중 물을 뿌리는 등 ‘갑질’을 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도마 위에 올랐다. 현재 조현민 전무가 대한항공 직원을 상대로 욕설을 하는 음성 파일까지 공개돼 논란이 들끓고 있는 상황이다.

이와 같은 대한항공의 논란은 처음이 아니다. 조현민 전무의 언니인 조현아 전 부사장은 기내에서 승무원 폭행하고 항공기를 되돌리게 한 ‘땅콩회항’ 사건으로 비난을 받은 바 있다.

인세현 기자 inout@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