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 ‘유연근무제’ 실시…임직원 워라벨 보장 나서

남가언 기자입력 : 2018.05.29 17:56:49 | 수정 : 2018.05.29 17:56:53

삼성전자 광주사업장 현장(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임직원의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해 ‘유연근무제’를 실시한다.

삼성전자는 개발직과 사무직을 대상으로 오는 7월1일부터 유연근무제를 도입한다고 29일 박혔다. 

유연근무제는 주 단위 ‘자율출퇴근제’를 월 단위로 확대한 ‘선택적 근로시간제’와 직원에게 근무에 대한 재량을 부여하는 ‘재량근로제’를 골자로 한다. 

선택적 근로시간제에 따라 직원들은 월 평균 주 40시간 내에서 출퇴근 시간과 근로시간을 자유롭게 조절할 수 있다. 

재량근로제 적용 대상자는 업무수행 수단, 근로시간 관리 등에 대해 완전한 재량권을 부여받는다. 삼성전자는 관련 법률에 의거해 적용 대상자를 별도로 선정할 계획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유연근무제를 통해 임직원의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루게 하고 일할 때 일하고 쉴 때 쉬는 효율적인 근무문화를 조성, 글로벌 경쟁력을 유지하기 위한 취지로 시행하게 됐다”고 말했다. 

남가언 기자 gana911@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