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마트, 양식 쏘가리 매운탕 저렴하게 판매

구현화 기자입력 : 2018.06.07 10:51:27 | 수정 : 2018.06.07 10:51:24


민물 쏘가리를 합리적인 가격에 맛볼 수 있는 길이 열렸다. 이마트가 7일부터 13일까지 일주일간 국내 양식 쏘가리를 최초로 상품화한 ‘쏘가리 매운탕’을 1만2800원에 판매한다.  

이 상품은 120g의 쏘가리 살을 포함하여 육수, 소스, 채소 등 매운탕을 위한 재료를 한 팩에 담아 요리 과정의 편리함을 높이고, 한 팩이 2인분 내외 분량(355g)이기 때문에 1~2인 가구도 부담 없이 구매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 일반적으로 민물 매운탕 식당에서 쏘가리 매운탕이 6만원대(400g,2인분 내외)에서 10만원대(1kg,4인분내외)의 가격인 점을 감안하면,이마트에서 판매하는 쏘가리 매운탕 가격은 시중 가격 대비 50% 이상 저렴한 것이 장점이다.(쏘가리 매운탕 2팩 2만5600원 기준)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통해 양식 쏘가리의 대중화에 기여하기 위해 소비자 선호도가 높은 ‘쏘가리 매운탕’ 상품을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이마트가 운영하는 ‘쏘가리 매운탕’은 국내 최초로 대량 양식에 성공한 ‘한국쏘가리연구소(소장 김진규, 경남 산청군 소재)’의 쏘가리를 공급 받아 상품화 한 것이다. ‘한국쏘가리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한 사료와 1급수를 유지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는 등 20년 이상의 연구 끝에 최근 대량 양식에 성공했다.

먹거리 안정성 확보에도 힘썼다. 민물고기의 경우 간디스토마 등 기생충 발생에 대한 우려가 높은데, 이마트가 상품화한 쏘가리의 경우 양식장 내에 전기 살균, 살출 장치를 설치해 간디스토마가 양식장 내부에 유입되는 것을 원천적으로 차단했다.

구현화 기자 kuh@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