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김갑수 “텔레파시로 약속하고 만났나” vs 김부선 “정신과 치료 시급”

김갑수 “텔레파시로 약속하고 만났나” vs 김부선 “정신과 치료 시급”

이준범 기자입력 : 2018.10.24 18:41:16 | 수정 : 2018.10.25 08:27:34


배우 김부선이 자신을 비판한 문화평론가 김갑수에게 불쾌함을 표했다.

김부선은 24일 자신의 SNS에 “웃기는 짬뽕이다. 정신과 치료가 시급해 보인다. 자칭 진보라는 사람이 언행을 맘 놓고 한다”라는 내용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첨부한 영상은 지난 18일 방송된 유튜브 채널 '주간 박종진'이다. 이날 방송에선 '이재명과 김부선 그리고 강용석'이라는 주제로 김갑수, 이봉규 그리고 박종진 전 앵커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해당 방송에서 김갑수는 “김부선 씨가 여러 가지를 주장하고 있는데, 이재명과 만났다는 기록과 흔적이 단 하나도 없다”라며 “'텔레파시로 약속하고 만났나'하는 생각이 든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유일한 흔적이 변호사 수임과 관련된 것”이라며 “이 지사와 만났다는 증거가 하나도 없을 수가 있느냐”라고 덧붙였다.

박 전 앵커가 “이재명과 김부선이 사귀었다고 보느냐”고 묻자, 김갑수는 “완벽한 모함”이라고 주장했다.

김부선은 지난달 28일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명예훼손에 따른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했다. 이 지사는 오는 29일 오전 10시 경찰에 출석해 김부선 스캔들과 관련해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준범 기자 bluebe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