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후반 교체 투입 손흥민, 팀 최저 평점…토트넘-올림피아코스 2-2 무승부

후반 교체 투입 손흥민, 팀 최저 평점…토트넘-올림피아코스 2-2 무승부

김미정 기자입력 : 2019.09.19 08:00:43 | 수정 : 2019.09.19 08:38:09

사진=연합뉴스 제공

2019-20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조별리그 1차전에 교체 투입된 손흥민(27·토트넘 홋스퍼)이 팀 내 최저평점을 받았다.

토트넘은 19일(한국시간) 그리스 피레우스의 카라이스카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올림피아코스와의 2019~2020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2-2로 비겼다.

토트넘은 전반 해리 케인과 루카스 모우라의 연속골로 2-0으로 앞섰지만 전반 막판 다니에우 포덴세에 만회골, 후반 마티유 발부에나에 동점골을 허용하며 무승부에 만족해야 했다.

이날 손흥민은 2-2로 팽팽히 맞선 후반 28분 그라운드를 밟았다. 그러나 인상적인 활약은 보여주지 못했다.

영국 통계전문매체인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토트넘 선수 중 가장 낮은 평점 6.1을 부여했다. 모우라는 7.6점으로 팀 내 최고 평점을 받았고 케인이 7.4점으로 그 뒤를 이었다.

영국 익스프레스와 풋볼 런던 역시 손흥민에게 5점을 줬다. 

김미정 기자 skyfall@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photo pick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