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심권호, '뭉쳐야 찬다' 하차..안정환 "개인사정으로 전력 이탈"

심권호, '뭉쳐야 찬다' 하차..안정환 "개인사정으로 전력 이탈"

장재민 기자입력 : 2019.09.20 06:41:34 | 수정 : 2019.09.20 09:06:29

사진=방송 캡처

레슬링 선수 출신 스포츠 해설가 심권호가 '뭉쳐야 찬다'에서 사실상 잠정 하차했다.

19일 방송된 JTBC ‘뭉쳐야 찬다’에서 심권호의 모습이 보이지 않자 멤버들은 의문을 제기했다.

그러자 MC 안정환은 “심권호는 개인적인 사정으로 전력에서 이탈했다”며 “선수를 보강할 수 있으면 좋겠지만 안 되면 우리끼리 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뭉쳐야 찬다’는 대한민국의 심장을 뜨겁게 만들었던 스포츠 전설들과 조기축구팀을 결성해 도전하는 본격 스포츠 예능으로 최근 인기를 끌고 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