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일로 만난 사이' 김원희, 유재석과 오랜만에 재회.."너 갱년기야" 독설

'일로 만난 사이' 김원희, 유재석과 오랜만에 재회.."너 갱년기야" 독설

장재민 기자입력 : 2019.10.20 07:18:30 | 수정 : 2019.10.20 07:18:34

사진=방송 캡처

'연예계 절친' 유재석과 김원희가 일로 만났다.

지난 19일 방송된 tvN '일로 만난 사이'에서는 토크쇼 '놀러와' 이후 재회한 유재석과 김원희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유재석은 김원희에 대해 "동갑내기 친구로 척 하면 척이다. 언젠가는 꼭 한번 방송을 다시 같이 하고픈 친구다. 연락 안 한지 꽤 됐다"고 말했다.

김원희는 유재석에 대해 "30대에 만났다. 언제 봐도 친구 같다"며 "친구긴 친구지만 편해지려면 시간이 좀 걸릴 것 같다"고 걱정했다.

유재석은 김원희를 보며 반가워 하면서도 "일하러 오는 복장이 이게 뭐야"라고 핀잔했다. 이어 "너 팔찌 끼고 어떻게 일하냐"고 덧붙였다. 그러자 김원희는 "신경쓰지 마"라고 응수했다.

유재석은 또 "너 봇짐은 정말 예나 지금이나, 너 옛날 사람이야", "원희야 지금이나 예전이나 올림머리 여전하구나"라며 잔소리를 이어나갔다. 

그는 또 가을 풍경에 감탄하며 "나 원래 이런 감성이 없었는데"라고 말했다. 이에 김원희는 "너 갱년기야"라고 독설을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장재민 기자 doncici@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SPONSORED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