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의 ‘추석인사’… “한가위 소망은 국민 모두의 건강”

조현지 / 기사승인 : 2021-09-20 20:52:42
- + 인쇄

뉴욕 출발 전 전용기서 영상인사 녹화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부인 김정숙 여사와 함께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제76차 유엔총회 고위급 회의 참석을 위해 성남 서울공항에서 출국하며 공군 1호기에 올라 인사하고 있다.   청와대 제공

[쿠키뉴스] 조현지 기자 =“유엔총회를 무사히 마치고 더 큰 희망과 함께 돌아오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추석 명절을 맞아 국민에게 영상 메시지를 보냈다. 

유엔총회 참석을 위해 미국 뉴욕을 방문 중인 문 대통령은 이날 영상을 통해 “이번에도 추석 연휴에 유엔총회에 참석하게 됐다. 뉴욕으로 떠나는 비행기 안 제 좌석에서 국민 여러분께 추석 인사를 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가위 보름달은 소원을 들어준다. 저희 부부는 국민 한 분 한 분의 건강과 안전을 빌 것”이라며 “명절을 잘 보내자고 하기도 어려울 만큼 힘든 분이 많지만 어려워도 가족 간, 이웃 간의 사랑은 줄지 않는다. 서로 격려해주고 격려받는 명절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백신 접종과 관련해선 “추석 전 백신 1차 접종률 70%를 달성해 조금이나마 걱정을 덜 수 있게 됐다”며 “다음 달이면 접종 완료율도 세계에서 앞서가게 될 것이고 우리는 점차 일상을 되찾게 될 것이다. 힘들어도 조금만 더 힘내시기를 바란다. 애써주신 의료진과 방역진, 인내로 이겨온 국민께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김정숙 여사는 “가족과 이웃을 사랑하는 마음이 백신 접종 속도를 빠르게 올렸다고 생각한다”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웃과 더 많이 나누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번 영상은 문 대통령 내외가 지난 19일 미국으로 출발하기 전 서울공항 전용기에 탑승해 촬영했다. 문 대통령은 이번 유엔총회에서 ‘SDG 모먼트’(지속가능발전목표 고위급 회의) 행사에 유일한 국가 정상으로 참석한다. 이 행사에서 문 대통령은 방탄소년단(BTS)과 함께 참석한다.

공군 1호기에서 전하는 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의 특별한 2021 추석 영상 메시지.   KTV 국민방송

hyeonzi@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