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건강관리협회, 2020년까지 ‘인도네시아 초등생 건강증진 지원’

송병기 기자입력 : 2018.02.09 07:32:58 | 수정 : 2018.02.09 07:33:02

한국건강관리협회(회장 채종일)는 한국국제협력단(KOICA) 지원으로 실시하는 2018-2020 KOICA 민관협력사업 ‘인도네시아 초등학생 건강증진 지원’ 사업의 신규 약정을 체결했다고 최근 밝혔다.

이 사업은 지난해 민관협력사업 공모․심사를 거쳐 최종 확정됐다. 기존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사업수행기관인 건협과 KOICA, 인도네시아 반다아체(Banda Aceh) 및 아체베사르(Aceh Besar)지역정부, 퍼마타하티 재단(Permatahati Mazas Foundation)이 상호 협력하여 3년간 수행하게 된다.

현지 지역 정부(Banda Aceh, Aceh Besar)가 사업수행기관으로 활동하게 되는 본 사업은 지역 정부 차원에서 학교보건 활동을 장려해 학교보건시스템 강화 및 현지 자체적 사업수행 역량 향상을 목표로 하고 있다.

기존 사업 지역 내 취약한 환경의 30개 초등학교 보건 교사 및 학생, 지역보건소 실무자 등을 대상으로 한 역량강화교육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 또한 현지 사업운영위원회를 구성해 교재 개발 등 사업 전반을 관리하며, 학교 기초위생시설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게 된다.

채종일 회장은 “7년차를 맞이하는 본 사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하여 지난 6년간의 경험과 성과를 바탕으로 KOICA, 반다아체 및 아체베사르 지역 정부, 퍼마타하티 재단 등과 향후에도 긴밀한 협조를 통해 사업을 진행할 것”이라며 “‘인도네시아 학생들의 건강한 성장’이라는 9년 사업의 최종 목표를 달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건강관리협회는 KOICA 민관협력사업으로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6년간 제1,2차에 걸쳐 반다아체 및 아체베사르 지역 내 60개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학교 보건실 검사장비, 기자재 및 소모품 지원, 학생 건강검진, 보건계몽교육 등 근거중심의 건강증진활동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송병기 기자 songbk@kukinews.com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맨 위로



photo pick

이미지
SPONSORED

기자수첩

������

월요기획

������
이미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