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넘은 러시아 유튜버…헬기에 사람 테이프로 묶고 비행

한전진 / 기사승인 : 2021-06-14 01:06:02
- + 인쇄

헬기 바닥에 사람을 매달고 비행하는 장면. /유튜브 캡처
[쿠키뉴스] 한전진 기자 = 러시아의 한 유명 유튜버가 헬리콥터 바닥에 테이프로 사람 몸을 묶은 뒤 비행하는 실험을 진행했다가 여론의 뭇매를 맞고 처벌 위기에 놓였다.

13일 러시아 관영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구독자 690만여 명의 현지 유튜버 미하일 리트빈은 지난달 26일 자신의 채널에 한 동영상을 올렸다.

동영상에는 이륙을 준비 중인 헬기 바닥에 꽁꽁 묶인 리트빈의 지인이 등장한다. 헬기는 그대로 비행을 시작했고, 이를 지켜보던 리트빈은 환호성을 지르며 기뻐했다. 실험은 다행히 별다른 인명피해 없이 마무리됐지만 안전 규정 위반 논란이 일었고, 수사당국이 조사에 들어갔다.

다만 형사 처벌은 리트빈이 아닌 헬기 기장이 받을 가능성이 높다고 현지 매체는 전했다. 러시아 연방 수사위원회는 헬기 조종사를 형사입건했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그는 안전 기준에 적합하지 않은 서비스를 제공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다만 리트빈 측은 별도의 숨겨진 안전장치가 있었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ist1076@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