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FC 유소년재단 '첫걸음'…현판식 및 후원회 가동

강종효 / 기사승인 : 2021-05-06 18:21:47
+ 인쇄

[창원=쿠키뉴스] 강종효 기자 = 경남 유소년 축구의 체계적 육성을 통해 프로축구와 유소년축구 간 선순환 구조를 구축할 경남FC 유소년재단이 첫걸음을 내딛었다.

경남FC는 6일 경남FC 사무국에서 경남FC 유소년재단의 현판식과 함께 재단 후원회인 '아너스클럽'의 1호 가입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경남FC 구단주인 김경수 도지사와 박진관 대표이사를 비롯한 경남FC 이사진, 설기현 경남FC 감독 등이 참석해 재단의 힘찬 출발을 응원했다.

이날 현판식을 가지고 본격 운영에 들어가는 재단은 경남FC 유소년팀 운영과 유소년 선수 지원 등 도내 유소년 축구를 체계적으로 육성하는데 주도적인 역할을 하게 된다.

지난해 12월 경남FC가 자본금 2억원을 출연해 설립했고, 지난 3월 기획재정부로부터 공익법인 지정을 받음으로써 기부후원금 모집 등이 가능해졌다.

이사장은 경남FC 박진관 대표이사가 겸직하고, 재단 운영이 안정적으로 정착될 때까지는 경남FC 임직원들이 재단 사무국 업무도 겸한다.

박진관 대표이사는 "재단이 유소년축구 육성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게 됐다"며 "유소년재단 준비에 도움을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현판식에 앞서 경남FC의 이사진은 재단의 성공적인 운영을 뒷받침하기 위해 재단 후원회인 '아너스클럽' 1호 가입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아너스클럽에 가입하고 재단에 후원을 약정한 경남FC 이사는 강태룡 센트랄 회장, 구자천 신성델타테크 회장, 강병길 흥한주택종합건설 대표, 김효준 한일여고 이사장, 박재하 명성건설 대표, 오명원 유비텍 대표, 김상석 경상남도축구협회장, 오진열 창원시축구협회장, 김진곤 창원시축구협회 수석부회장, 윤두칠 두산목재 대표, 이병직 이병직한의원장, 임진우 한국스티로폼&건설 대표, 정대윤 진주서부농협 조합장, 조길환 창덕한의원장, 조달식 영일기계 회장, 최영식 농협은행 경남본부장, 최재호 무학 회장, 최홍영 BNK경남은행장, 한국원 원스포츠 대표, 서미숙 공간연구소 대표, 황동간 세란병원 원장 등이다


김경수 도지사는 "도민구단으로서 가지는 어려움을 극복하고 명문구단으로 도약하기 위한 유일한 방법은 유소년 축구에서부터 체계적으로 좋은 선수들을 키워내고 그 선수들이 경남fc에서 활약을 하게 되는 선순환 구조가 만들어지는 것"이라며 재단의 역할을 강조했다.

재단은 경남FC 유소년팀 운영, 경남FC 리틀 드리머스 프랜차이즈 운영, 유소년 축구대회 개최 등의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며, 향후 도내 기업과 상공인, 도민들로부터 기부후원금을 모아 재원을 더욱 확충해 나갈 예정이다.

k123@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