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백스, 대규모 임상시험서 코로나 예방 90%”

송금종 / 기사승인 : 2021-06-14 21:16:51
- + 인쇄

연합뉴스

[쿠키뉴스] 송금종 기자 = 미국 제약사 노바백스는 14일(현지시간) 자사 백신이 대규모 임상시험에서 코로나19 90.4% 예방률을 보였다고 밝혔다.

외신에 따르면 노바백스가 미국과 멕시코에서 18세 이상 자원자 약 3만명을 대상으로 임상시험을 시행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

백신 중증 감염 예방률은 100%로 분석됐고 주요 변이 바이러스한 예방률은 93%로 파악됐다.

시험 대상자 중 3분의 2는 3주 간격으로 두차례 백신을 맞았다. 나머지에게는 위약이 투여됐다.

노바백스는 예비 자료에서 자사 백신 안정성을 확인했다고 강조했다. 노바백스는 올해 9월 말까지 미국, 유럽 등에서 코로나19 백신 긴급 사용을 추진할 예정이다.

오는 9월까지 코로나19 백신을 매달 1억 회분 생산하고 4분기(10∼12월)에는 매달 백신 생산량을 1억5000만 회분으로 늘릴 계획이다.

한국은 노바백스 백신 4000만회분(2000만명분)을 확보했다.

올해 3분기 내 최대 2000만회분을 도입할 예정이다. SK바이오사이언스는 지난해 8월 노바백스와 백신 위탁 개발·생산 계약을 맺었다. 

song@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