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완주 정책위의장, 소상공인 추가 대책 언급… ‘대출 연장’ 시사

최기창 / 기사승인 : 2021-08-03 11:57:33
- + 인쇄

기자간담회에서 ‘대출 연장’ 필요성 언급

박완주 정책위의장. 사진=연합뉴스

[쿠키뉴스] 최기창 기자 =박완주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의장이 소상공인들을 위한 추가 대책 마련을 시사했다. 

박 의장은 3일 국회 본청 정책위의장실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추경과는 별개로 더 급한 현장의 목소리는 대출 연장”이라며 “빠른 시일에 현장의 우려에 대한 대책 마련을 주문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본 소상공인 위한 추가 대책이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특히 소상공인을 위한 대출 연장이 중요하다고 했다. 박 의장은 “개인적으로는 (대출을) 연장해야 한다는 입장”이라고 밝혔다. 또한 “재난지원금이 나오기 전에 상환이 도래한다. 한쪽에서는 지원금을 받으면서 대출을 갚아야 한다”고도 말했다.

다만 여전히 검토 단계라고 했다. 

박 의장은 “필요하다면 재연장에 관해 검토가 가능한지 부처와 전문위원 등을 통해 상황을 파악해달라고 했다”며 “금융권의 상황도 어떤지 정리가 돼야 한다”고 언급했다. 

그러면서도 “금리 인하도 중요하지만 현장에서는 대출 연장에 대한 요구가 가장 크다”며 “지원금 받기 전에 고사당하면 안 된다. 추경과는 별개로 챙기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mobydic@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