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설공단, ‘생명나눔 헌혈 캠페인’ 21일간 전개

김영재 / 기사승인 : 2021-05-10 15:37:52
+ 인쇄

이달 말까지 교통약자 지원부서 ‘이지콜’ 직원 78명 참여

생명나눔 캠페인에 참여한 전주시설공단 이지콜 직원들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주시설공단(이사장 백순기)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혈액 수급난 해소를 위해 ‘생명나눔 헌혈 캠페인’을 21일간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헌혈 캠페인은 혈액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소중한 생명을 지키는 데 힘을 보태기 위해 5월 한 달 동안 진행된다. 

전주종합경기장 인근 헌혈의집 덕진센터와의 협의로 이달 말까지 진행되며, 교통약자 지원부서 ‘이지콜’ 직원 78명이 참여한다.

이지콜 운전원 김종강 주임은 “5년 전부터 두 달마다 정기적으로 총 35차례 헌혈을 했는데 동료들과 함께 사랑 나눔을 함께 할 수 있어 기분이 더 좋다”며 “앞으로도 건강이 허락되는 한 지속적으로 생명나눔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백순기 이사장은 “이웃사랑 실천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노력을 꾸준히 이어나가겠다”며 “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하는 공기업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jump022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