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하절기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

김정국 / 기사승인 : 2021-06-21 12:32:40
+ 인쇄


[하남=쿠키뉴스 김정국 기자] 경기도 하남시는 하절기 오염물질 무단배출로 인한 환경오염을 예방하기 위해 오는 8월 말까지 특별감시를 한다고 21일 밝혔다.

시는 점검에 앞서 이달 말까지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자체 점검을 요청해 장마철 집중호우를 틈탄 폐수 무단방류 등 불법행위를 사전 계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하남시는 7월부터는 하천 주변 폐수배출 사업장과 오염물질 보관·방치 우려가 있는 사업장에 대해 집중 점검하며, 덕풍천·산곡천 등 6개 주요 하천에 대한 순찰도 강화할 계획이다.

점검 결과 폐수 무단방류, 방지시설 비정상 가동 행위 등 고의·상습적으로 환경법령을 위반한 사업장에 대해서는 사법 조치하는 등 강력 대응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집중호우 등으로 방지시설이 파손된 사업장은 시설복구에 필요한 기술 등을 지원하겠다”며 “불법행위 근절을 위해 기업지원 및 감시를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renovatio8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