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6.25 참전용사 구술채록 전시회 개최

김정국 / 기사승인 : 2021-06-21 12:34:50
+ 인쇄


[하남=쿠키뉴스 김정국 기자] 경기도 하남시는 6.25 전쟁 71주년을 맞아 오는 25일부터 7월 30일까지 미사도서관에서 6.25 참전용사 구술채록 전시회 ‘기억으로 쓰는 역사展’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회에서는 하남 아카이브 사업의 일환으로 하남시립도서관에서 진행한 6.25 참전용사 구술 채록물을 전시하며 참전용사의 모습과 일생의 이야기가 담긴 사진 및 영상, 책자를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행사에 참여하는 시민을 대상으로 참전용사에게 엽서 쓰기, 도서관 투어 스탬프 이벤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하남시립도서관은 지난 4월부터 참전용사 구술 채록자를 모집, 참전용사의 이야기를 기록하는 작업에 주력해왔다. 

채록자로 양성된 18명의 하남시민 채록단은 6.25 전쟁 역사의 산증인이자 주인공인 참전용사를 직접 만나 구술기록을 제작했다.

시 관계자는 “소실될 수 있는 6.25 참전용사의 과거 기억을 기록으로 남기는 하남 아카이브 사업을 통해 독립과 보훈, 민주화 3대 역사를 함께 보존했다”며 “기록물을 전시해 전후 세대인 청소년들이 이를 보고 성찰해 미래로 나아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renovatio81@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