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IC~터미널 잇는 '강변로' 11월 개통

성민규 / 기사승인 : 2021-09-22 17:01:46
+ 인쇄

착공 2년 7개월 만에 조기 개통 앞둬...최대 30분 이상 단축 예상

11월 개통을 앞둔 강변로 모습. (경주시 제공) 2021.09.22

[경주=쿠키뉴스] 성민규 기자 = 경북 경주IC와 터미널을 최단거리로 잇는 '강변로'가 11월 개통될 전망이다.

경주시에 따르면 경주IC 인근 '나정교'와 고속·시외버스터미널 인근 '첨성로'를 연결하는 '강변로' 2.24㎞ 구간이 11월 말 개통을 목표로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이 구간은 당초 내년 4월 개통을 목표로 했지만 현재 80%의 공정률을 보이며 5개월 가량 준공을 앞당기게 됐다.

2019년 4월 첫 삽을 뜬 지 2년 7개월 만이다.

총 사업비 470억원이 투입된 이번 사업은 앞서 개통된 천북 교차로~신라초등학교 7.76㎞의 연결 구간이다.

강변로가 개통되면 주말 혼잡 시간대 기준 최대 30분 이상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주낙영 시장은 "강변로 조기 개통으로 시민, 관광객 교통 불편이 해소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간선도로망 확충을 통해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했다.

smg511@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