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시도CC 16일 개장…기업도시 개발 기폭제되나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10-16 14:26:01
+ 인쇄

대중제 전장 7097야드 18홀 규모 국내 최초 수로형 골프장

광활한 영암호와 금호호를 품은 솔라시도 컨트리클럽은 코스와 멋진 경관이 어우러진 국내 최초 수로형 골프장이다. 전장 7097야드에 솔라코스 9홀, 시도코스 9홀, 총 18홀 규모다.[사진=전남도]
[무안=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전남 영암‧해남 관광레저형 기업도시 ‘솔라시도’에 ‘솔라시도 컨트리클럽’이 16일 정식 개장했다.

이날 개장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윤재갑 국회의원, 명현관 해남군수, 김병덕 해남군의회 의장, 이기승 보성그룹 회장, 채정섭 서남해안기업도시개발 대표를 비롯해 유관기관 단체장 등 49명이 참석했다.

광활한 영암호와 금호호를 품은 솔라시도 컨트리클럽은 코스와 멋진 경관이 어우러진 국내 최초 수로형 골프장이다. 전장 7097야드에 솔라코스 9홀, 시도코스 9홀, 총 18홀 규모다.

골프장 디자인은 전 세계 80여개 나라에서 260여 곳의 골프코스를 설계한 세계적 골프코스 디자이너 데이비드 데일(David M. Dale)이 맡아, 아름다운 자연을 만끽하며 경기를 즐길 수 있도록 조성됐다.

솔라시도골프장 개장식이 16일 오전 해남군 산이면 구성리에서 열린 가운데 김영록 전라남도지사, 명현관 해남군수, 윤재갑 국회의원, 보성그룹 이승기 회장, 김성일 도의회 부의장 등 내빈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전남도]
솔라시도는 지난 2010년 개발계획 승인 후 기업도시 개발의 난제였던 공유수면 문제가 2018년 마무리되면서 본격 개발이 시작됐다. 현재 정원도시, RE100도시, 언택트 도시, 자율차 도시라는 4대 도시 비전을 갖고 ‘청정 전남 블루 이코노미’를 종합적으로 구현하는 ‘블루 시티’ 조성을 목표로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번 솔라시도 컨트리클럽 개장은 기업도시 구성지구 개발에 첫 포문을 연 것으로, 기업도시 개발 전체 프로젝트에 활력을 불어넣는 기폭제가 될 전망이다.

김영록 도지사는 “솔라시도가 오시아노 관광단지와 더불어 남해안 글로벌 해양관광벨트의 핵심거점으로 성장해 서남권 관광의 허브로서 역할을 다할 수 있도록 전남도 차원의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솔라시도 컨트리클럽이 국민에게 활력을 전하고, 골프인의 사랑을 듬뿍 받는 대한민국 대표 골프장으로 우뚝 서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