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남권 유일 직업체험센터 순천에 개장

신영삼 / 기사승인 : 2021-10-16 14:33:24
+ 인쇄

‘순천만잡월드’ 어린이 체험관28개‧청소년 체험관 34개

김영록 전남도지사가 16일 오전 순천시 해룡면에서 열린 순천만잡월드 개관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순천만잡월드는 부지면적 3만4000㎡에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어린이ㆍ청소년을 위한 62개의 다양한 직업을 체험하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사진=전남도]
[순천=쿠키뉴스] 신영삼 기자 =호남권 유일 진로체험관인 ‘순천만잡월드’가 16일 문을 개장했다.

개관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소병철 국회의원, 허석 순천시장, 순천시민 등이 참석했다.

순천만잡월드는 2016년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에 ‘호남권 직업체험센터’가 선정돼 추진됐다. 국비 231억 원을 포함 총 사업비 486억 원이 투입됐다. 

올해 1월 운영 주체를 선정해 5월 개관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세 속에 밀폐된 공간에서 대면접촉으로 직업체험이 이뤄지는 공간적 특성 때문에 백신 접종률이 높아진 10월로 개관일을 미뤘다.

시설은 28개 어린이 체험관과 34개 청소년 체험관으로 구성했다. 어린이‧청소년 진로체험 전문 교육기관이어서 콘텐츠의 다양성은 물론, 체계적 교육시설을 갖췄다.

스토리텔링형으로 꾸민 어린이 체험관은 해당 연령의 눈높이에 맞춘 다양한 직업놀이를 통해 자신의 꿈을 발견하는데 도움을 주는 공간이다.

청소년의 다양한 관심과 주제로 꾸민 직업탐색의 장인 청소년체험관은 진로 설정에 실질적 도움을 줄 공간이다. 청소년이 꿈을 키우고 실현하는 산실이 될 전망이다.

김영록 지사는 “전남도와 순천시는 다양한 콘텐츠 개발과 함께 기업 제휴, 국가기관 승격 건의 등을 통해 순천만잡월드가 대한민국 미래 인재 발굴의 산실이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news032@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