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시치과의사회, 사랑의 성금 1320만원 기탁

김영재 / 기사승인 : 2021-04-28 14:24:52
+ 인쇄


[쿠키뉴스] 김영재 기자 =전북 전주의 치과의사들이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미얀마 국민들과 전주지역 취약계층 아동들을 돕기 위해 온정의 손길을 내밀었다.

전주시치과의사회(회장 송주섭)는 28일 전주시장실을 방문해 미얀마 민주화지지·지혜의 반찬 성금 1320만원을 기탁했다.

이날 기탁된 성금 중 500만원은 미얀마 민주화지지 전주연대에 전달, 820만원은 취약계층 유아와 초·중·고등학생들을 위한 희망도서를 지원하는 ‘지혜의 반찬’ 사업에 후원된다.

전주시치과의사회는 지난 2016년부터 전주시 아동정책인 ‘엄마의 밥상’과 ‘지혜의 반찬’ 사업에 총 1500만원을 기부했다.

송주섭 회장은 “전주시치과의사회의 나눔이 선한 영향력으로 번져 모두가 행복한 사회가 됐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문제에 관심을 갖고 나눔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jump0220@kuki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