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E-737 성능개량사업 약 180억원 규모 수주

강연만 / 기사승인 : 2021-07-30 14:33:44
+ 인쇄

[사천=쿠키뉴스] 강연만 기자 = 한국항공우주산업㈜(이하 KAI)가 성능개량 사업에도 참여한다. KAI는 대한민국 공군의 E-737 공중조기경보통제기(이하 AEW&C) 성능개량 사업 주관사인 보잉사로부터 180여억원 규모의 계약을 지난 28일 체결했다. 계약기간은 오는 2025년 6월까지다.

AWE&C 성능개량 사업은 성능이 향상된 피아식별장비(IFF)와 전술데이터링크(Link-16) 등을 장착하는 사업으로 KAI는 항공기 개조, 기능점검, 비행시험 지원 등의 업무에 참여하게 된다.


KAI는 지난 2006년 보잉사와 AEW&C 사업에 참여해 최신형 다기능 전자식 위상배열 레이더와 전자장비 등의 조립 및 개조·장착작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다.

이번 계약을 통해 KAI는 보잉사로부터 가격·기술 경쟁력뿐만  아니라 사업이행 능력도 인정을 받음으로써 향후 예정된 AEW&C 추가도입 및 성능개량 사업에서도 수주가 예상된다.

KAI는 자회사인 KAEMS를 통해 민·군수 MRO 역량을 확대하고 있다.
 
한편 KAEMS는 코로나19로 항공산업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업확장을 통한 매출증가,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지난 27일 '2021년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된 바 있다. 

kk77@kukinews.com